강은비 “중학교 시절 매일 괴롭히던 애들 싫었어, 아직도 무섭거든”

Picture 1 (1).jpg

 

Picture 2 (1).jpg

 

배우 겸 BJ 강은비가 중학생 시절 고충을 토로했다.

강은비는 1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99년 은비. 숙명여중 시절 #강은비 #중학교시절”이라는 글과 함께 중학생 시절 자신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강은비는 지금이랑 똑같은 미모에 앳된 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그러면서 “그립진 않아. 귀밑 3cm 너무나 싫었고 매일 괴롭히던 애들도 싫었어. 아직도 그때 그날은 무섭거든. 하지만 지금은 극복. 누구보다 행복하면 되는거야 #숙명여자중학교 #숙명여중”이라고 남겼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