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북이’ 故 터틀맨 임성훈 오늘(2일) 13주기..여전한 그리움

Picture 1 (1).jpg

혼성그룹 거북이의 리더인 고(故) 터틀맨(본명 임성훈)이 세상을 떠난 뒤 13주기를 맞았다.
터틀맨 임성훈은 지난 2008년 4월 2일 자택에서 급성 심근경색으로 사망했다. 향년 38세.

고인은 2001년 12월 히트곡 ’사계’가 실린 거북이 1집 ’Go! Boogie!’를 발매해 연예계에 데뷔했다. 이후 2004년 발표한 정규 3집의 ’빙고’로도 대중의 큰 사랑을 받았다.

2006년 발매된 정규 4집 ’거북이 사요!!’의 타이틀곡 ’비행기’ 역시 또 다른 히트곡으로 남았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