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관 아빠 교통사고 사망 사흘 뒤.. 엄마와 두 자녀 숨진 채 발견

Picture 1.jpg

신변 비관하는 내용의 유서 발견.. 극단적 선택 추정

인천의 한 주택에서 어머니와 두 자녀가 숨진 채 발견됐다. 아이들의 아버지는 경찰관으로, 사흘 전 자전거를 타고 가다 도로 위에서 교통사고를 당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6일 인천 삼산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25분쯤 인천시 부평구 삼산동의 한 주택에서 어머니 A씨와 두 자녀가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극단적 선택이 의심된다’는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해 강제로 현관문을 열고 들어가 숨져 있는 A씨를 발견했다.

A씨와 자녀들은 각각 집 내부 화장실과 거실에 쓰러져 있었다.

현장에서는 A씨가 직접 작성한 것으로 보이는 유서가 발견됐다. 유서에는 신변을 비관하는 내용이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