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구려도 중국 것” 동북공정으로 번진 김소현 한복 테러

Picture 1 (1).jpg

Picture 1 (2).jpg

중국 누리꾼들의 ‘한복·설 기원설’이 동북공정으로까지 번졌다.

앞서 김소현은 11일 설날을 맞아 한복을 입고 설 인사를 전했다. 이 게시물은 일부 중국 누리꾼들에 의해 뜻하지 않은 논란에 휘말렸다.

일부 중국 누리꾼들은 “중국 전통 문화를 홍보해줘 감사하다” “중국 전통 의상을 사랑해줘 고맙다. ‘한푸’(중국 복식의 누리꾼 용어)는 아름답다” “한국 드라마는 중국 전통 의상으로 촬영한다” 등의 댓글을 쏟아냈다. 이와 함께 “중국 설 명절까지 소개해줘 감사하다”는 의견들도 있었다.중국 누리꾼들의 댓글 테러는 최근 중국 온라인상에서 촉발된 ‘설’과 ‘한복’의 중국 기원설과 일맥상통한다.

이러한 논란을 두고 래퍼 이센스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푸 아니고 한복이다. 도둑놈들아, 뻔뻔하게”라며 분노를 표하기도 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