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물’ 여진구, 엘리트 형사로 변신..”새로운 모습 보여드릴 것”

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오는 2월 19일 첫 방송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괴물’(극본 김수진/ 연출 심나연) 측이 28일 비밀을 안고 만양 파출소로 내려온 엘리트 형사 ‘한주원’으로 분한 여진구의 캐릭터 스틸컷을 공개했다.

심리 추적 스릴러 ‘괴물’은 만양에서 펼쳐지는 괴물 같은 두 남자의 이야기를 그린다. ‘괴물은 누구인가! 너인가, 나인가, 우리인가’라는 질문을 끊임없이 던지며 사건 이면에 숨겨진 인간의 다면성을 치밀하게 쫓는다. 드라마 ‘열여덟의 순간’, ‘한여름의 추억’에서 감각적이고 세밀한 연출을 선보인 심나연 감독과 ‘매드독’의 김수진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설명이 필요 없는 배우 신하균과 여진구가 완성할 심리 추적 스릴러에 이목이 쏠린다.

공개된 사진에서 여진구는 요동치는 ‘한주원’의 감정 변화를 세밀하게 담아내 눈길을 끈다. 한주원은 훈훈한 비주얼에 능력, 차기 경찰청장이 유력한 아버지를 둔 든든한 배경까지 모든 걸 다 갖춘 인물이다. 여유로운 미소와 몸에 밴 당당함이 그의 완벽한 인생을 짐작하게 한다. 이어진 사진 속 180도 달라진 분위기도 포착돼 궁금증을 높인다. 경찰 제복을 입고 어딘가를 응시하는 한주원의 눈빛엔 혼란이 가득하다. 칠흑 같은 어둠 속에서 무언가를 집요하게 쫓는 한주원, 충격에 빠진 듯한 그의 눈빛이 긴장감을 자아낸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