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금한이야기Y’ 성추행 CCTV 영상 여과없이 방송…항의 봇물

궁금한이야기Y.jpg

SBS 시사프로그램 ‘궁금한이야기Y’에서 한 시골 마을에서 벌어진 성폭행 사건을 다룬 가운데, 성폭행 장면이 고스란히 담긴 CCTV 영상을 공개하며 “2차 피해”라는 항의글이 쏟아졌습니다.

그제(22일) 방송된 SBS ‘궁금한 이야기 Y’에서는 한 시골 마을의 이장 박씨가 80세가 넘은 할머니를 성폭행한 사건을 전했습니다.

지난해 7월의 어느날 할머니가 혼자 사는 집에 들어선 이장은 할머니의 팔뚝과 가슴을 만지기도 했습니다. 이후 이장 박 씨는 할머니의 옷을 들추고 만지는 행위를 멈추지 않았습니다.

여러차례의 성관계를 시도하고 떠난 박 이장에 대해 가족들은 “80이 넘었는데 손을 댄다는건 상상도 못하는 일이다”며 충격적인 사건의 전말을 전했습니다.

할머니는 “5년 전부터 시작되었다. 말도 안하고 볼일 보러 왔다고 하면서 옷을 벗어서 만졌다. 바지를 벗겨서 바지 속에 손을 넣어서 만지고 그랬다. 약을 타러 시내에 갔을 때도 태워준다고 하면서도 성폭행을 했다. 아들한테 연락하면 어쩔까 싶어서 창피해서 울고 떨고 무서워서 그렇게 참았다”고 전했습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