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은세, ‘펜트하우스’ 특별출연..이지아 돕는 ‘김기자’ 활약

Picture 1 (1).jpg

 

배우 기은세가 SBS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극본 김순옥, 연출 주동민, 제작 초록뱀미디어)에 특별출연했다.

지난 4일 방송된 ‘펜트하우스’ 20회에서 기은세가 심수련(이지아 분)의 후배이자 현직 기자로 등장했다. 수련에게 서류 봉투와 USB를 건네 받은 김기자는, “살면서 언니가 뭘 부탁할 일은 없을 줄 알았는데…우아하게 잘 사는 줄 알았는데, 어떻게 이런 일을 겪었어?”라며 안타까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과거 수련에게 신세를 진 것을 언급하며 “이렇게라도 갚을 수 있어 다행이야.”라는 말로 수련의 편에서 힘이 되어 줄 것임을 알렸다.

이후 김기자는 자신이 진행하는 프로그램을 통해 주단태(엄기준 분)의 악행을 폭로했고, 이를 시작으로 수련의 본격적인 복수가 시작되는 듯 했다. 하지만 방송 말미 누군가에게 살해를 당한 수련과, 수련을 살해한 혐의로 체포된 오윤희(유진 분)의 모습이 그려지며 충격을 안겼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