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 30점’ 한국, 풀세트 끝 ‘숙적’ 일본 꺾고 8강 진출! [올림픽 배구]

Picture 1.jpg

한국 여자 배구 대표팀이 풀세트 접전 끝에 ‘숙적’ 일본를 꺾고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31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배구 예선 A조 일본과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2(25-19, 19-25, 25-22, 15-25, 16-14)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3연승을 만든 한국은 조별예선 전적 3승1패로 남은 경기 결과에 상관 없이 8강 진출을 확정했다.

이날 한국은 김연경이 30점으로 공격을 이끌었고, 박정아가 중요한 순간마다 득점하며 블로킹 4개 포함 15점을 올렸다. 양효진도 블로킹 4개로 12득점 했고, 이소영과 김희진도 8득점으로 힘을 보탰다.1세트 초반 3연속 블로킹을 앞세워 9-3까지 앞선 한국은 잠시 일본의 추격을 허용했으나 14-11에서 김연경의 블로킹으로 15-11, 4점 차를 만들었다. 19-17에서 김연경의 직선 공격으로 먼저 20점 고지를 밟은 한국은 김연경의 연속 득점으로 일본을 따돌렸다. 염혜선의 서브에이스로 세트포인트를 만든 한국은 김연경의 점수로 1세트를 가져왔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