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치 中 유래 주장’ 바이두, 윤동주 국적도 ‘중국’으로 왜곡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중국 최대 포털사이트인 바이두가 시인 윤동주의 국적을 중국으로 왜곡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최근 바이두 백과사전이 김치를 중국식 절임채소인 파오차이(泡菜)라며 중국에서 유래했다고 잘못된 정보를 올린 것에 항의해 온 그는 “중국 유학 중인 한인 청년이 윤동주 관련 정보가 바이두에 잘못 기재됐다고 알려왔다”고 전했다.

30일은 윤동주 탄생 102년이다. 이날 현재 바이두 백과사전은 그의 국적은 ‘중국’으로, 민족은 ‘조선족'(朝鮮族)으로 각각 표기하고 있다.

서경덕 교수 인스타

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