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아라 개천용’ 정우성 “잘 마무리할 수 있도록 최선 다하겠다”

Picture 1.jpg

 

‘날아라 개천용’ 정우성을 향한 기대가 뜨겁다.

SBS 금토극 ‘날아라 개천용’ 측은 지난 29일 정우성의 첫 촬영 소식을 알렸다. 생계형 기자 박삼수로 변신한 정우성의 스틸 컷이 공개되자 뜨거운 반응이 쏟아졌다. 이에 정우성과 곽정환 감독이 촬영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정우성은 타고난 ‘글발’로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이는 박삼수를 연기한다. 짧은 준비 기간에도 불구하고 비주얼은 물론, 캐릭터가 가진 감정을 십분 살리며 극에 자연스럽게 녹아들었다는 정우성. 거친 언행과 달리 정도, 눈물도 많은 박삼수를 자신만의 색깔로 녹여낼 그의 변신이 기다려진다. 이날 역시 단 두 장의 사진만으로도 박삼수의 인간적인 매력을 가감 없이 보여준 정우성. 그는 “‘날아라 개천용’을 시청하시는 데 최대한 불편함이 없도록 노력하고 있다. 드라마를 잘 마무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촬영에 임하겠다”는 다짐을 전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