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궁민 “단역 시절.. 故 최진실 도움으로 연기 본격 시작”

Picture 1.jpg

남궁민은 “엑스트라를 하다가 알게 된 선배 연기자 도움으로 매니저를 소개받았다. 처음 보는 코디 분과 다니며 부랴부랴 대본을 보곤 했다”며 본격적으로 연기를 시작하게 됐다고 했다.

이를 들은 MC 신동엽은 “그 선배분이 누구시냐”고 물었다. 이에 남궁민은 “지금은 고인이 되신 故 최진실 선배”라며 “제가 매니저도 없고 아무것도 없으니까 많이 안쓰러우셨던 것 같다”고 전해 이목을 모았다.

MC 신동엽은 “최진실 씨가 본인이 고생을 많이 했기 때문에 그런 후배들을 보면 안쓰러워하곤 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