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뭐하니’ 조병규, 츄 하트 애교에 찐웃음…”편집해달라”

Picture 1 (1).jpg

이날 이달의 소녀 츄가 등장했다. 유재석은 “츄가 요즘 유행시키고 있는 하트가 있다. 여러 가지 하트가 있는데 깨물 하트의 창시자”라고 소개했다.

츄는 깨물 하트와 양면 하트를 선보였다. 이를 본 조병규는 “헤헤헤”라며 웃음을 터트렸다.

이를 본 유재석은 “병규는 자기도 모르게 웃고 있다. 나 이런 웃음 처음 본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조병규는 “잘라 달라. 엄마한테 혼난다”며 편집을 요구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