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유재석 “故최진실, ‘동고동락’ MC로 날 추천…은인이다”

Picture 1.jpg

 

이날 녹화가 진행된 날짜는 2020년 12월 31일로 김태호 PD는 2020년 수익금을 정산하고 내년 계획을 짜보자고 했다. 지난해 ‘놀면 뭐하니?’가 여러 프로젝트로 모은 기부금은 18억에 달했고, 김PD는 기부금이 취약계층 후원, 여성용품 지원, 소아암재단 등에 쓰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환불원정대 수익금 정산은 아직 진행 중이라고.

이후 유재석은 ‘놀면 뭐하니?’ 새 방향을 생각하며 “요즘은 새로운 예능 스타들이 나오기 힘든 시스템이 된 것 같다. 전에는 ‘동고동락’, ‘천생연분’ 등 버라이어티를 통해 매주 새 스타가 나왔다”고 이야기했다.

또한 “늘 제 마음 속 은인이 최진실 선배다. 과거 감독님에게 저를 써 보라고 추천해서 제가 ‘동고동락’ 메인 MC로 발탁이 된 거였다. 지금의 저를 있게 해 줬다”라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그러면서 “새로운 얼굴과 새로운 매력을 끌어낼 수 있는 분들이 모였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하며 2021년 ‘놀면 뭐하니?’의 첫 모토가 될 것임을 짐작하게 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