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타임즈 도쿄지부장이 폭로한 일본 정부의 언론통제

Picture 1.jpg

 

(정리)

– 2009년 도쿄지부장으로 취임하자마자 일본총리실 언론담당 공무원에게 연락이 왔다.

– “너희 전임 지부장이 일본 욕하는 기사를 썼는데 우리랑 잘 지내고 싶으면 정정기사를 써달라” 고 요구

 
– 그런데 이번에 취임한 지부장의 이전 근무지가 베이징

 
– 거기서도 정부한테 똑같은 요구를 받은 적 있음

 
– 그래서 “지금 중국이랑 똑같은 짓 하는 거냐?” 라고 물어봄 (사실상 거부 의사)

 
– 공무원 어버버하다가 “절대 우리는 중국이랑 다르다!” 라고 부정함

 
– 그리고 뉴욕타임즈는 이 지부장 있는 6년 동안 일본 총리랑 단, 한번도 인터뷰 하지 못함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