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세’ 이도현, 임수정과 ‘멜랑꼴리아’ 주인공

Picture 1.jpg

배우 이도현이 ‘멜랑꼴리아’ 주인공으로 출연한다.

한 드라마국 관계자는 5일 일간스포츠에 “이도현이 임수정과 드라마 ‘멜랑꼴리아’ 사제지간으로 호흡을 맞춘다”고 밝혔다.

이도현은 극중 백승유를 연기한다. 만사 심드렁하고 반응이 느리며 눈동자에 빛이 없다. 언어장애가 있나 싶을 정도로 말이 없는 인물. 회벽색 학교 건물과 잿빛 교복이 보호색일 만큼 존재감이 없다. 숫자가 적힌 야구 모자를 좋아하고 휴대폰 카메라 대신 DSLR 카메라로 조용히 사진 찍기를 선호하는 자발적 아웃사이더다. 5세에 한 퀴즈 프로그램에 나와 카이스트·포항공대 생도 풀지 못한 수학 문제를 풀어 세상을 놀라게 하며 10세에 MIT 초청으로 입학, 12세에 자퇴하며 돌연 자취르 감친 수학천재소년이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