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경완 아나운서, 13년만에 KBS 떠나 ‘프리’된다..최근 사의 표명

Picture

 

도경완(39) KBS 아나운서가 회사를 떠나 프리랜서로 나설 전망이다.

1일 뉴스1 취재 결과, 도 아나운서는 최근 퇴사를 결심하고 KBS에 사의를 표명했다. 입사한 지 13년 만이다. 그간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KBS 내에서 입지를 다져온 도 아나운서는 새로운 도전을 위해 과감하게 결단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도 아나운서는 홍익대학교 전자전기공학과를 졸업한 뒤 지난 2008년 KBS 35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안정적인 진행 실력을 가진 도 아나운서는 KBS 2TV ‘생생 정보통’ ‘노래가 좋아’ ‘가족의 품격 풀하우스’ ‘신상출시 편스토랑’ 등에 출연하며 주로 교양과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해왔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