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버트 패틴슨 스턴트 코로나 확진..’더 배트맨’ 세번째 촬영 중단

Picture 1 (1).jpg

이번이 세 번째다. 영화 ‘더 배트맨’이 코로나19 여파로 또 다시 촬영을 중단했다.
17일(현지시각) 영국 매체 더 선에 따르면 ‘더 배트맨’의 주인공인 로버트 패틴슨의 스턴트 더블 배우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더 배트맨’ 촬영이 중단됐다.

‘더 배트맨’의 촬영 중단은 이번이 세 번째다. 지난해 3월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해 2주간 촬영을 중단했다. 이어 9월 ‘더 배트맨’의 주인공 로버트 패틴슨이 확진 판정을 받아 촬영을 중단, 일정에 차질을 빚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