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수리’ 오승윤, 오늘(12일) 만기전역 “연기 갈증 컸다..더 폭 넓은 연기할 것”

Picture 1.jpg

4월 12일 병장만기 전역한 배우 오승윤이 소속사 티앤아이컬쳐스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제대 기념 인터뷰를 공개, 더욱 남자다워진 모습과 함께 “군 생활에서 많은 것을 배웠다”는 소감을 전했다.

12일 티앤아이컬쳐스는 군복을 입고 차량에 탑승하고 있는 오승윤의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지난달 국방부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결정한 미복귀 전역 방침에 따라 말년 휴가 중 4월 12일 전역하게 된 오승윤은 “좋은 선임이었느냐”는 질문에 “많이 편의를 봐 주는 선임이었지만, 가끔 기강을 잡아야 할 때는 제가 맡았다”고 군 생활을 돌아봤다.

또 “부대 내에서 드라마 ‘부부의 세계’를 정말 재밌게 봤다”며 “주말에 TV 보는 시간이 있긴 했는데, ‘부부의 세계’가 항상 정해진 시간보다 20~30분 정도를 넘겨서 너무 아쉬웠다”고 말했다. 그는 “혼자 대사를 따라할 만큼 연기에 대한 갈증이 컸다”면서도 “그렇지만 군 생활에서 정말 배울 점이 많았고, 앞으로 배우로서 나아가는 데 원동력이 될 것 같다”고 훈훈한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