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우스’ 이승기→이희준, 사이코패스 잡고 안방도 사로잡을 ‘강렬함’

Picture 1.jpg

3일 오전 tvN 새 수목드라마 ‘마우스'(극본 최란/ 연출 최준배)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가운데, 배우 이승기 이희준 박주현 경수진과 최준배 감독이 참석했다.

‘마우스’는 자타 공인 바른 청년이자 동네 순경인 정바름(이승기 분)과 어린 시절 살인마에게 부모를 잃고 복수를 향해 달려온 무법 형사 고무치(이희준 분)가 사이코패스 중 상위 1%로 불리는 가장 악랄한 프레데터와 대치 끝, 운명이 송두리째 뒤바뀌는 모습을 그려낸 ‘인간헌터 추적극’이다.

이승기는 극 중 세상에 이런 인간이 있을까 싶을 정도로 과하게 착한, 정의감과 사명감으로 똘똘 뭉친 어리바리 파출소 신입 순경 정바름 역을 맡았다. 이희준은 깡패보다 더 깡패 같은 편법과 불법수사의 대가인 강력계 조폭 형사 고무치 역을 연기한다. 박주현은 할머니와 단 둘이 사는 문제적 고등학생 오봉이 역을 맡았고, 경수진은 일명 ‘셜록 홍주’로 불리는 시사 교양 PD 최홍주 역을 맡았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