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맹물 국숫집 됐다”..하얀트리, 게장집 문 닫게 하더니 또 논란

Picture 1.jpg

음식을 재사용한다는 허위 폭로로 한 간장게장 식당을 문 닫게 만들었던 유튜버가 이번에는 국숫집 무단 촬영 의혹에 휩싸였다.

24일 유튜브 업계에 따르면 유튜버 ‘하얀트리’는 지난 2월 자신의 채널에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출연한 한 국숫집을 방문한 영상을 올렸다.

하얀트리는 국수를 주문해 국물을 마신 뒤 “끝맛에서 섞이지 않은 맹물 맛이 났다”며 “첫 입을 먹었을 때의 감동이 끝까지 가지 않더라”고 평했다.

이어 “베이스 육수에 물을 좀 탄 맛”이라며 “진한 멸치 육수 맛이 났다가 뒤에서는 그냥 물 마시는 느낌이 나서 조금 아쉽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