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가영 차기작은 ‘링크’..’여신강림’ 열일 이어간다

Picture 1.jpg

 

배우 문가영이 차기작으로 ‘링크’를 택했다.

18일 연예계 관계자는 스포츠조선에 “문가영이 차기작으로 tvN ‘링크 : 먹고 사랑하라, 죽이게'(권기영 극본, 노상훈 연출)를 차기작으로 택했다”고 밝혔다. ‘링크’는 어느 날 갑자기 한 여자의 감정을 공유하게 된 남자가 그녀의 온갖 기쁨과 슬픔, 아픔을 함께 느끼며 벌어지는 감정 공유 판타지 멜로이자 휴먼 미스터리 드라마다.

문가영은 극중 이 복도 저 복도 다 없는 와중에 남자 복이 제일 없는 여자 노다현을 연기한다. 노다현은 극중 박복한 일상 속 앞집 남자 은계훈을 만나게 되는 인물. 은계훈이 지금까지 허락도 없이 자신의 모든 감정을 공유해왔다는 사실을 알게 되고, 그와 자신 사이 미처 알지 못했던 커다란 인연이 있었음을 알게 된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