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소리X김선영X장윤주, ‘노는 언니’ 떴다..국대 못지않은 승부욕

Picture 1.jpg

 

‘노는 언니’ 만큼 잘 놀고 잘 먹는 배우들이 뜬다.
티캐스트 E채널 ‘노는 언니’에 배우 문소리, 김선영, 모델 겸 배우 장윤주가 방문해 직접 재료 준비부터 요리까지 오로지 언니들을 위한 식사를 대접한다.

글램핑장에 도착한 문소리와 김선영은 각각 셰프와 보조가 되어 홍합 어묵탕, 볶음 우동 등 요리를 시작한다. 일일 셰프 문소리는 수준급 요리 실력을 발휘할 뿐만 아니라 붕장어 회, 각종 양념까지 손수 준비하는 정성으로 언니들을 감동 시킨다.

요알못(요리를 알지 못하는) 김선영으로 인해 재료 손질부터 난항을 겪지만 문소리의 지휘 아래 요리가 순조롭게 진행되자 오히려 언니들이 안절부절 못한다고. 자급자족이 일상이었던 언니들은 불이라도 피우자며 할 일을 만들기 시작해 테이블 세팅까지 도우며 일사천리로 점심을 세팅한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