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2’ 음이탈 보정 논란, 결국 방심위로

Picture 1 (1).jpg

‘미스트롯2’ 진상규명위원회라고 주장한 A씨는 1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최근 ‘미스트롯2’ 제작진이 특정 참가자의 음이탈을 보정했다는 논란이 제기됐다”며 “이와 관련해 문제를 제기하는 민원을 방심위에 접수했다”고 밝혔다.

앞서 15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지난 11일 방송된 ‘미스트롯2’에서 참가자 황우림이 무대 중 음이탈을 보였지만 제작진이 이를 보정해 편집했다”는 글이 게재됐다. 해당 게시글에서 공개한 클린버전 영상에는 황우림의 음이탈이 확연히 드러났으나 본 방송에선 시청자들이 이를 알아차릴 수 없게 편집됐다는 것이다. 누리꾼들은 황우림이 음이탈을 낸 부분의 가사 자막이 빨간색으로 표시된 것, 심사위원 조영수가 “아쉽다”고 말하는 것 외엔 황우림의 음이탈을 알아차리지 못했다는 반응을 보였다. 또 같은 참가자인 양지은이 가수 태진아의 ‘사모곡’을 부르며 음이탈을 낸 장면은 방송에 송출했는데도 황우림의 실수는 편집해 제작진이 공정성을 위배했다는 지적도 잇따랐다. 논란이 확산되자 ‘미스트롯2’ 제작진 측은 황우림의 클린버전 영상을 삭제 조치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