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혜수 학폭 피해자모임 “사실무근? 어이없다”

Picture 1.jpg

피해자 모임 측은 22일 CBS노컷뉴스에 “‘사실무근’이라는 기사에 매우 분노하고 어이가 없는 상황이다. 저희를 악성 루머 퍼뜨리는 거짓말쟁이로 몰아가는 것 아니냐”라고 분통을 터뜨렸다.

이어 “(박혜수 소속사에서는) 구체적인 조사를 해서 허위사실임을 확인했다는데 소속사 쪽 연락을 받은 사람도 없다. 일단 소속사보다 먼저 법적 대응할 생각은 없지만 저희 생각은 똑같다. 가해자의 제대로 된 사과를 기다리고 있다”라고 강조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와 포털 사이트 게시판, SNS 등에는 박혜수로부터 학교 폭력 피해를 당했다는 이들의 폭로가 줄을 이었다.

글에 따르면 다수 중학교 동창생들은 공통적으로 박혜수가 교내 폭력 서클인 이른바 ‘일진’에 속해, 근처 중학생들 돈을 빼앗거나 뺨을 때리는 등 금전 갈취·폭력을 행사했다고 증언했다. 2016년 JTBC 드라마 ‘청춘시대’ 당시 대학교 익명 게시판에서 박혜수를 두고 “후배들 군기 잡는 ‘꼰대’였다”는 이야기까지 재조명됐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