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성재 아나운서, 퇴사설 해명 “거취 얘기했지만 결정된 것 없어”

Picture 1 (1).jpg

배성재 아나운서가 퇴사설에 대해 직접 입을 열었다.

배성재 아나운서는 지난 26일 SBS 파워FM 라디오 프로그램 ‘배성재의 텐’ 생녹방(녹음방송 인터넷 생중계)을 통해 청취자들과 소통했다.

이날 앞서 제기된 SBS 퇴사설에 대해 배성재 아나운서는 “거취에 대해 회사와 이야기를 하는 것은 맞다. 하지만 아무 것도 결정된 것은 없다”고 조심스럽게 말했다.

이어 배성재 아나운서는 “나 혼자만의 결정이 아니라 다른 사람들과 함께 결정해야 하는 문제다. 무언가 결정이 되면 바로 말씀 드리겠다”고 언급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