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로서의 영향력을 느낀 정우성이 조폭 영화 출연을 자제한 이유.jpg

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Picture 4.jpg

Picture 5.jpg

Picture 6.jpg

Picture 7.jpg

Picture 8.jpg

Picture 9.jpg

Picture 10.jpg

Picture 11.jpg

Picture 12.jpg

공심이 필수인 직업에 기자도 있고 정치인도 있고 법조인도 있지만, 사실 배우에게 필수는 아니지 않습니까?

저는 이상하게 〈비트〉를 찍고, 왜 그 나이에 그걸 먼저 느꼈는지 모르겠는데, 영화가 사회에 끼칠 수 있는 파급력을 느꼈어요. 그 영화 나오고 나서, 형 제가 오토바이 훔쳐서 탔다, 다리가 부러졌다, 담배 형 때문에 배웠다, 그런 말들을 하는데 좋게 안 들리더라고요. 조심해야겠구나, 영화배우라는 게 이렇게 파급력이 있구나. 이후로는 나쁜 영향을 끼치겠다 싶은 배역은 아예 다 거절했어요. 그땐 조폭영화 참 많았던 시절인데.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