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백파더’ 비용 많이 들어, 그동안 MBC 힘들었다” 고충 토로

Picture 1.jpg

Picture 2.jpg

이날 백종원은 댓글 선물 알리며 “선물을 다 썼다. 오늘이 마지막. 이것밖에 안 남았다”고 말했다. 다음주는 마지막 방송이기 때문에 우리끼리 놀겠다는 것.

그러면서 백종원은 “워낙 비용이 많이 들어가 (그동안) MBC가 힘들었다”며 “이런 좋은 방송은 공중파가 돌아가면서 해줘야 하는데. 다음달엔 교육방송 가있을 거다. 아리랑 TV가도 좋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