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바너3’ 유재석 “시즌3, 이승기·이광수 재합류가 재미 포인트 될 것”

Picture 1 (1).jpg

 

유재석은 “저희들이 어떤 사건 속에 휘말려서 사건을 힘을 합쳐 해결하는 내용이다. 시즌1부터 말씀드렸지만, 상황을 알고 들어가는 게 아니라 제작진이 마련한 사건에 빠져서 직접 플레이를 한다. 시즌2에서 막판에 호텔살인마 승기 씨가 시즌3에 나와서 저도 궁금했다. 살인마로 끝이 났는데 어떻게 합류할 수 있을지가 포인트다. 시즌2에서 도망쳐서 사라졌던 이광수 씨의 새로운 합류가 재미 포인트가 있다. ‘범바너3’로 마무리가 되는 여러 재미있는 포인트가 많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범인은 바로 너!’는 넷플릭스 한국 최초의 오리지널 시리즈이자 첫 예능으로 전 세계의 주목 속에 화려한 포문을 열었다. ‘프로젝트 D’라는 커다란 스토리를 중심으로 에피소드가 전개되는 스토리형 예능으로 독특한 세계관을 구축하며 허당 탐정단의 좌충우돌 추리와 국경 없는 웃음 사냥으로 글로벌한 사랑을 받아왔다. ‘잠재적 범죄자 리스트’로 돌아온 이번 시즌에서는 이전 시즌의 떡밥을 하나둘 회수하며 프로젝트 D의 최종 비밀이 밝혀질 것으로 알려져 한층 기대를 더하고 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