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신애도 (여자)아이들 수진 학폭 피해자였다

Picture 1.jpg

Picture 2.jpg

배우 서신애가 의미심장한 글을 남기며 자신도 (여자)아이들 멤버 수진의 학폭 가해 피해자임을 강조했다.

서신애는 22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변명할 필요 없다”(None of your excuse)란 글을 남겼다. 서신애는 수진과 중학교 동창으로 알려져 있다.

수진으로부터 학교 폭력 피해를 폭로한 A씨는 21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서신애에 대한 피해 사례도 언급했다. A씨 주장에 따르면 수진은 서신애에게 ‘빵꾸똥꾸’ ‘엄마·아빠 없어서 어떡하냐’ 등 모욕적 발언과 욕설을 했고 다른 친구들과 싸움을 붙이기도 했다.

서신애가 글을 올린 날은 수진의 학교 폭력 논란이 제기된 날이다. 서신애가 수진을 향해 저격 글을 남겼다는 추측이 나오는 까닭이다.

A씨는 스포츠경향에 “수진으로부터 학교 폭력 피해를 당한 친동생이 서신애와 같은 반이었다”며 “수진은 서신애에게도 학교 폭력을 가해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서신애는 과거 예능 프로그램 관련 기자 간담회에서 자신의 이름을 알린 ‘지붕 뚫고 하이킥’에 출연할 당시 놀림을 받은 사실을 말하며 눈물을 글썽인 바 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