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경구·도경수, 김용화 감독 SF영화 ‘더 문’으로 호흡 – 좋으면 됐다

Picture 1.jpg

 

배우 설경구와 그룹 EXO 멤버이자 배우인 도경수가 김용화 감독의 신작 ‘더 문’으로 호흡을 맞춘다.

14일 영화계에 따르면 설경구와 도경수 측은 최근 김용화 감독이 ‘신과 함께’ 이후 연출하는 SF영화 ‘더 문’ 출연을 결정하고 세부사항을 조율 중이다. ‘더 문’은 우연한 사고로 우주에 홀로 남겨진 한 남자와 그를 무사히 귀환 시키려는 지구의 또 다른 남자의 필사적인 이야기를 다룬 영화.

당초 김용화 감독은 2018년 ‘신과 함께2’ 이후 차기작으로 ‘더 문’을 연출한다고 밝혔지만 2년이 지나 본격적인 궤도에 오르게 됐다.

http://entertain.v.daum.net/v/20201014081925586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