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지각’ 루머 반박 “인성 덜 된 사람 만들어..고소 검토”

Picture 1 (1).jpg

성시경은 23일 유튜브 채널 ‘성시경’을 통해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성시경은 한 팬이 “아직 고소 하시냐. 지속적으로 악플 다는 사람들이 보여서 마음이 아프다”라는 질문에 “왜 이렇게 내가 지각을 하고 있다고 믿는 걸까. 내가 ‘마녀사냥’ PD한테 ‘내가 늦었던 적이 있니?’ 라고 물었고 PD가 ‘없는데요’라고 말했다”고 답했다.

이어 “내가 20년을 했는데 어떻게 한 번도 안 늦었겠나. 차가 말도 안 되게 (막혀서) 어쩔 수 없었던, 아팠던 적은 (있었겠지만)”이라며 “그렇지만 내가 인간적으로 인성이 덜 된 사람으로 만들고 싶어하는 다짐의 굳건함이 대단하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또 “오늘도 그래서 내가 매니저한테 그랬다. 변호사한테 한번 물어보라 해서 알아보고 있다. 허위사실유포로 충분히 고소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