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자매’ 문소리 “예능 부담감 많아, 영화 3편 한꺼번에 하는 게 낫다”

Picture 1 (2).jpg

 

최근 영화 홍보를 위해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 중인 배우 문소리가 예능 출연에 대한 부담감을 호소했다.

문소리는 19일 오전 화상으로 진행된 영화 ‘세자매'(감독 이승원) 인터뷰에서 스포티비뉴스와 만나 ‘예능 출연에 대한 부담감이 있는지’에 대해 이같이 답했다.

문소리는 “부담감이 많다. 고백하자면, 저는 정말 옛날사람인지 집을 공개하거나 저의 사적인 부분을 공개하는 것에 대해 ‘배우는 스크린에서 연기로, 작품으로만 보이면 되겠지’라는 생각이 있었다. 저 개인을 밝히고 싶지 않았고, 그래서 SNS도 전혀 안 하고 그런 부분이 아직도 좀 부끄럽다”고 조심스럽게 운을 뗐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