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지섭, 차기작은 넷플릭스 ‘모범가족’…정우와 투톱 호흡

Picture 1.jpg

배우 소지섭이 ‘모범가족’으로 드라마 복귀에 나선다.

24일 조이뉴스24 취재 결과, 소지섭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모범가족’ 출연을 제안 받고 긍정 검토 중이다.

소지섭이 출연을 확정 짓는다면 2018년 방송된 MBC ‘내 뒤에 테리우스’ 이후 약 3년 만의 드라마 복귀가 된다.

소지섭은 앞서 출연 논의 소식을 전한 정우와 함께 투톱 호흡을 맞추며 극을 이끌 예정이다. 그간 깊은 연기 내공과 압도적인 존재감을 뽐내온 소지섭이 정우와 어떤 시너지를 낼지 큰 기대가 쏠리고 있다.

‘모범가족’은 경제적 파산과 불화로 붕괴직전의 평범한 가족에게 살벌한 마약조직이 개입되면서 벌어지는 해프닝과 위험한 미션을 담는 작품으로, 가족의 소중함을 깨닫고 마침내 하나로 똘똘 뭉쳐 마약조직에 대항해 모범가족이 되어가는 여정을 담는다.

프로덕션H가 제작하고 ‘좋아하면 울리는2’의 김진우 감독이 연출을 맞는다.

소지섭은 현재 영화 ‘자백’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최동훈 감독의 ‘외계인'(가제) 촬영에 한창이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