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하율♥’ 김동현, 오늘(6일) 둘째 득녀 “와이프 닮았다”

Picture 1 (1).jpg

 

격투기 선수 겸 방송인 김동현이 두 아이의 부모가 됐다.

김동현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너무너무너무 예쁜 딸아이가 2.92kg로 건강하게 태어났습니다. 둘째는 와이프를 닮은 것 같아요”라는 글과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방금 태어난 딸을 품에 안고 있는 김동현의 모습이 담겼다. 김동현은 “와이프도 열달 동안 너무 고생 많았고, 이제 두 아이의 아빠라니 신기하고 아들딸 잘 키우면서 더 열심히 살겠습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