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윌벤져스, 방탄소년단 찾아 삼만리..단골 식당 찾았다

Picture 1.jpg

 

3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63회는 ‘반갑소 행복하소 하하하 웃어보소’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윌벤져스는 BTS를 찾아 떠난다. 방탄소년단에 푹 빠진 아이들의 행복한 여정이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윌벤져스는 방탄소년단에 푹 빠졌다. 아이들은 하루 종일 방탄소년단의 노래만 듣는 것은 물론, 춤을 따라 추는 등 남다른 애정을 보여주고 있다고. 특히 윌리엄은 방탄소년단의 리더 RM이 하는 것은 무엇이든 따라 하며 최애 사랑을 표출하고 있다는 전언이다.

심지어 윌리엄은 방탄소년단이 인터뷰에서 언급한 작은 일화들까지 모두 기억해 샘 아빠를 놀라게 했다. 또한 윌벤져스는 자신들의 사랑을 전달하기 위해 방탄소년단에게 직접 편지를 썼다고 한다. 이때 윌리엄은 자신의 마음대로 편지가 써지지 않자 서러워 눈물까지 흘렸다고. 과연 편지에도 담을 수 없었던 윌리엄의 방탄 사랑이 어느 정도인지 궁금해진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