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트홈’ 김남희, ‘미치지 않고서야’ 캐스팅..정재영·문소리와 호흡

Picture 1 (1).jpg

배우 김남희가 ‘미치지 않고서야’에 캐스팅됐다.

디에이와이엔터테인먼트는 9일 “김남희가 MBC 새 수목드라마 ‘미치지 않고서야’에 출연한다”라고 밝혔다.

‘미치지 않고서야’는 드라마 ‘주몽’, ‘선덕여왕’, ‘여자를 울려’의 김근홍 PD와 ‘마녀의 법정’, ‘동안미녀’ 등을 쓴 정도윤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격변하는 직장 속에서 살아남기 위해 몸부림치는 중년들의 치열한 생존담을 담았다.

김남희는 상사들의 뒷목을 잡게 하는 눈치 제로 프로 일침러 ‘신한수’ 역을 맡았다. 비록 눈치는 없지만 AA급 핵심인재이며, 가전업계 히든카드인 신한수는 주인공 ‘최반석'(정재영 분)과 환장의 케미를 뽐내며 이름 그대로 ‘신의 한 수’가 되어줄 예정이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