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지프스’ 조승우, 너드미 장착한 공대오빠 변신..첫 스틸 공개

Picture 1 (1).jpg

 

배우 조승우가 너드미를 장착한 천재공학자로 변신했다.

JTBC 10주년 특별드라마 ‘시지프스: the myth’(극본 이제인 전찬호/연출 진혁)는 우리의 세상에 정체를 숨기고 살아가고 있는 존재를 밝혀내려는 천재공학자 한태술(조승우)과 그를 위해 멀고도 위험한 길을 거슬러온 구원자 강서해(박신혜)의 여정을 그린 판타지 미스터리 드라마다. 그간 K-장르물의 신기원을 예고하는 웅장한 스케일을 담은 티저 영상과 시선을 압도하는 포스터를 공개, ‘시지프스’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 가운데 1월 13일 그 기대를 확신으로 바꾸는 조승우의 첫 스틸컷이 공개됐다.

조승우는 특유의 섬세한 연기력과 표현력으로 ‘한태술’이라는 캐릭터를 세공, 이제껏 본 적 없는 이미지 변신을 선보일 예정. 세계적인 기업 ‘퀀텀앤타임’의 공동창업자인 한태술은 간단한 공구만 있으면 언제 어디서나 그 무엇도 조립과 분해가 가능한 천재 공학자다. 그야말로 ‘아이언맨’처럼 천부적인 엔지니어링 실력으로 매달 급여와 주식 배당금으로 통장에 수십억이 찍히고 강남 최고급 빌딩의 펜트하우스까지 소유한 재벌 회장이 되었지만, 여전히 자신을 엔지니어라고 소개하는 뼛속까지 공학에 진심인 인물이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