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애라 “나에게 한 명의 딸이 더 있다” 고백

Picture 1.jpg

9일 신애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에게는 한명의 딸이 더 있다. 입양은 아니지만 늘 나의 기도속에 거하는 내딸. 초등학생 때 처음 만난 이쁜딸이 대학생으로 이렇게 잘 커서 나를 울게한다”라며 “감사해,축복해,사랑해 진아야”라는 글과 함께 딸에게 받은 손편지를 공개했다.

공개한 손편지에는 딸 진이가 신애라 엄마의 생일을 맞아 마음을 전했다. 편지에서 “보잘 것없는 내게 먼저 손 내밀어주시고 특별한 엄마가 돼주셔서 감사하다. 애라 엄마를 만나고 처음 해본 것들이 많았다, 엄마가 써준 편지 받기, 엄마랑 손잡고 다니기, 엄마랑 안기, 엄마가 머리 빗어주기…평생 나는 그런 일 못해보겠거니 살고 있었는데 신애라 엄마를 만나 저도 해볼 수 있었다”고 말했다.

또한 “언제부터 저도 모르게 제 마음 속에서 보고 싶은 엄마가 돼주셨다”며 “엄마라는 단어는 생각만 해도 눈물 참기 급급한 금기어였는데, 엄마를 만나고 나서는 내게 없는 존재가 아니라 나한테 밖에 없을 특별한 신애라 엄마가 생각난다”고 이야기해 뭉클함을 안겼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