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달기 “‘보건교사 안은영’ 덕 길에서 날 알아봐줘..놀랍고 감사”

Picture 1.jpg

Picture 2.jpg

배우 심달기(22)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보건교사 안은영’과 tvN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을 통해 자신을 알아보는 반응에 놀랐다고 밝혔다.

심달기는 ‘더스트맨’을 통해 호흡을 맞춘 우지현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우지현 배우님을 알고 있었고, 기대를 했었다. 리딩 때 처음 만났음에도 불구하고 잘 맞았다. 우지현 배우님 역시 저를 알고 있다고 하더라. 너무 감사한 마음이 컸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또한 “현장에서 수다를 많이 떨었다. 성격이 유한 편이셔서 감동을 많이 받았던 순간들이 많다. 진짜 좋은 선배라고 느꼈다. 워낙 편하게 해주셨다. 배우고 싶은 게 많은 분 이다”며 “첫 장편이었다 보니까 촬영장에 많이 참여했던 것도 처음이었다. 감독, 배우, 스태프분들과 어떻게 호흡을 맞춰야 하는지, 어떤 태도로 임해야 하는지 잘하고, 잘 알고 있는 분이라 그런 점을 많이 배웠던 것 같다”고 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