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리박’ 박세리, 스카우트 제안까지 받은 고기 굽기 실력 공개

Picture 1 (1).jpg

공개된 영상에서는 박세리가 삼겹살을 더욱 맛깔나게 굽는 스킬을 자랑한다. 고기를 올리기에 앞서, 비계로 불판을 비장하게 기름칠하는가 하면, 육즙을 가두기 위해 세워서 굽는 등 집게를 자유자재로 사용하며 오직 삼겹살에 몰두하는 고도의 집중력을 드러낸다.

박세리는 “맛있게 먹으려면 부지런해야 해”라며 집게를 한시도 놓지 않는 ‘고기 철학’을 뽐낸다. 회사 스태프들은 박세리의 프로페셔널한 면모에 감탄을 금치 못했고, 급기야 고깃집 사장님까지 “여기서 일하셔도 되겠다”라며 스카우트 제안을 했다.

반면 박세리의 못 말리는 ‘삼겹살 사랑’에 스태프들은 남모를 고충을 토로한다. 스태프는 “(매끼 돼지고기 먹는 게) 힘들다는 걸 모르시는 것 같아요”라며 메뉴 선택권이 없는 비애(?)를 털어놓은 것. 이에 박세리는 “굽는 내가 힘들지! 자기들이 뭐가 힘들어!”라며 핏대 세워 반박해 폭소를 유발한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