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타운’ 엄태구 “전여빈과 베프돼…시시콜콜 이야기 나눠”

Picture 1.jpg

엄태구는 14일 오전 전파를 탄 SBS 파워FM ‘박하선의 씨네타운’에서 “전여빈씨가 인터뷰에서 베프가 생겼다고 하더라”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엄태구는 “그게 저인 것 같다”고 답했다. DJ 박하선은 “배우 생활 통틀어 많은 얘길 나눴다고?”라고 물었고, 엄태구는 “시시콜콜한 이야기 많이 했던 것 같다”며 “감독님께서 얘기하라고 같이 맛있는 것 사주시고 맛있는 커피도 사주시고 그런 자리를 자주 가졌다”고 털어놨다.

또 엄태구는 박훈정 감독과의 작업에 대해 “너무 좋았다”며 “연기할 때도 열어놔주셔서 도전해보고 실험해볼 수 있어서 감사했고 맛있는 것도 많이 사주셨다”고 고백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