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 치매 판정 밝힌 개그맨 박휘순

아버지 치매 판정 밝힌 개그맨 박휘순.PNG

“父 치매 판정…아내는 심각하게 생각하지 않아” 박휘순, 안타까운 가정사 고백

개그맨 박휘순(43·사진)이 아버지의 치매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21일 방송된 EBS1 ‘인생이야기 파란만장’에는 박휘순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휘순은 친정어머니와 시어머니가 치매를 앓고 있다는 한 여성의 사연을 들은 후 “남의 일 같지 않다. 저희 아버지도 지난 2019년 봄에 치매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