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 사인 CD 판매한 PD? 방송사 “확인 중”

Picture 1 (1).jpg

Picture 2 (1).jpg

27일 SNS,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아이돌 가수들의 사인 CD 수십장이 중고 판매 사이트에 올라온 사실이 공개됐다. 해당 싸인 CD는 공식적으로 판매가 되지 않는 ‘비매품’이라는 점, 사인 CD 상단에 적힌 이름들이 한 음악 프로그램 제작진의 이름이라는 점에서 더욱 논란이 되고 있다.

이에 해당 프로그램 방송사 측은 “제작진도 해당 논란을 인지하고 있다”며 “상황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가수들은 컴백을 하고, 새 음반이 나오면 자신의 앨범에 사인을 하고, 메시지를 적어서 선물하는 것이 관례다. 때문에 유명 가수들도 음악 프로그램 대기실에서 CD를 쌓아 놓고 돌아가면서 사인을 하기도 한다.

최근 한 걸그룹의 이름이 적힌 사인 CD가 중고 매매 전문 앱 당근마켓에 올라와 논란이 됐던 가운데, 가요 프로그램 제작진의 이름이 적힌 사인 CD까지 중고 매물로 다수 나온 것.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