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 수진, 결국 팬들도 손절

Picture 1.jpg

그룹 (여자)아이들 수진이 학교폭력 논란의 중심에 선 가운데, 그에 대한 지지를 철회한다는 일부 팬들의 성명문이 발표됐다.

디시인사이드 아이들(I-DLE) 갤러리는 23일 수진의 학교폭력 논란 관련 성명문을 게재했다. 갤러리 측은 “지난 2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여자)아이들 멤버 수진의 학폭 제보가 올라왔다”며 관련 논란을 언급했다.

이어 이들은 “소속사인 큐브엔터테인먼트의 공식 입장과 수진의 입장문이 발표된 이후 추가적인 폭로가 22일 23시58분에 추가로 게시됐으나 이후 23일 18시가 되도록 큐브 측의 추가 반박이나 입장 표명은 아직 없는 상태”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학교폭력은 어느 이유에서든 정당화될 수 없다”며 “사람들의 우상이 되고자 하는, 또 되어야 하는 아이돌이라는 직업을 가지고 있다면 논란에 대해 명확히 해명하고 사태에 대해 제대로 책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끝으로 갤러리 측은 “논란이 명확하게 해소되지 않는 한 서수진을 지지할 수 없다”며 “논란의 당사자가 아닌 나머지 멤버 전원의 정상적인 활동을 원한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