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행어사’ 유쾌 상쾌 통쾌, 침체된 KBS도 구했다

Picture 1 (1).jpg

삼쾌(유쾌, 상쾌, 통쾌)를 예고하며 자신감을 보였던 ‘암행어사’가 얼어붙어 있던 KBS 평일 미니시리즈에 온기를 불어넣었다.

KBS 2TV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극본 박성훈 강민선, 연출 김정민, 이하 ‘암행어사’)는 2월 9일 16회를 끝으로 종영한다.

‘암행어사’는 부정부패를 척결하고 비리에 맞서 백성의 억울함을 풀어주는 조선시대 왕실의 비밀수사관 암행어사와 어사단의 통쾌한 코믹 미스터리 수사극이다. 퓨전 사극의 장점을 살린 너무 무겁지도, 너무 가볍지도 않은 구성으로 폭넓은 시청자층을 공략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