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행어사’ 정의·사랑 다잡은 해피엔딩..14% 유종의 미

Picture 1.jpg

‘암행어사’가 시청자들에게 꽉 찬 행복을 선사하며 종영했다.

10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KBS 2TV 월화극 ‘암행어사 : 조선비밀수사단’ 최종회는 14.0%를 기록,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병근(손병호 분)과 변학수(장원영 분)를 추포하며 악의 근원을 뿌리 뽑은 성이겸(김명수 분), 홍다인(권나라 분), 박춘삼(이이경 분)의 속 시원한 활약이 그려졌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