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명 “끝까지 시청자로 함께” [빈센조 특출 하자 소감]

Picture 1.jpg

Picture 2.jpg

유재명은 ‘빈센조’에 특별 출연해 28일 오후 방송된 4회에서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유재명은 이날 방송 이후 자신의 공식 SNS에 송중기가 등장한 ‘빈센트’ 포스터 사진을 게시했다.

그는 “빈센조. 승리하리라. 제 몫을 감사히, 겨우, 해낸 거 같아, 마음이 짠합니다”라고 밝혔다. 유재명은 “출연을 특별하게 만들어준, 제작진, 울 선후배 배우님들, 감사합니다. 끝까지 시청자로 함께 하겠습니다”라고 전했다.

유재명은 ‘빈센조’에서 이타적이고 물욕 없는, 세상 사람 좋은 서민 변호사를 연기했다. 대쪽 같고 불의와 타협 없는 인물로 극중 ‘악당’들에 의해 죽임을 당했다.

단 4회에 퇴장했지만 그의 존재감은 강력했다. 특별 출연으로, 극 초반 굵직한 무게감으로 몰입도를 높였다. 송중기, 전여빈 등 후배 배우들과의 빛나는 케미스트리로 ‘명불허전’이라는 찬사를 이끌어 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