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 ‘펜트하우스’로 증명한 저력..인생 캐릭터 경신

Picture 1 (1).jpg

 

유진은 지난 5일 조영된 SBS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극본 김순옥, 연출 주동민)에서 딸에게만큼은 지독한 가난을 물려주지 않고자 상류층으로 올라가기 위해 인생을 걸고 폭주하는 캐릭터 오윤희 역으로 열연했다. 유진은 기존에 맡아왔던 캐릭터들과 180도 다른 성격의 인물을 한층 깊어진 감정선과 섬세한 연기력으로 그려냈다.

‘펜트하우스’를 통해 5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한 유진은 첫 회부터 오윤희로 완벽하게 변신했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오윤희 그 자체였던 유진은 매회 진정성 가득한 연기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회를 거듭할수록 실시간으로 요동치는 캐릭터의 다양한 감정의 변화와 쉽게 납득할 수 없는 행보를 보이는 캐릭터를 대사에서 쉽게 느낄 수 없는 캐릭터의 수많은 감정들을 상황에 맞게 완급 조절을 해가며 숨소리 하나까지 놓치지 않고 세밀하게 표현해내는 깊어진 연기력으로 인생 캐릭터를 경신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