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키스 수현 “동호, 일본 대기업 간부 됐다..DJ 활동도” (라디오스타)

Picture 1 (1).jpg

 

2008년 데뷔한 유키스는 여러 차례 멤버 변화를 겪었다. 현재는 수현과 훈, 연기자로 활약 중인 준(이준영)까지, 3명이 멤버로 남아있다고. 수현은 “저 자신이 유키스라 생각한다”며 우여곡절 끝에 지켜온 그룹 유키스를 향한 남다른 애정을 표했다.

전 멤버 동호와 일라이의 이혼 소식으로 ‘최연소 결혼돌’이자 ‘최다 이혼돌’로 불리는 것에 속상한 마음을 드러낸 그는 “결혼한 게 죄는 아니지 않나. 근데 멤버들을 묶어서 안 좋게 기사가 나가더라. 저는 유키스를 위해서 열심히 하고 있는데 마음이 안 좋았다”고 말했다. “기섭이와 원년 멤버였던 기범이는 결혼해서 잘살고 있다”고 멤버들의 근황을 전하기도 했다.

또 동호의 근황에 대해 “DJ 겸 일본 대기업 간부로 있다. 간부라서 회의에도 참여한다고 하더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