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균상, 살 쏙 빠진 근황 “기본 카메라 적응 중”

Picture 1.jpg

배우 윤균상이 살이 쏙 빠진 근황을 전했다.

윤균상은 2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기본 카메라 적응 중. 광이 좋음. 각이 좋음”이라는 문구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윤균상은 더욱 짙어진 이목구비를 뽐내고 있다. 윤균상은 매력적인 눈매와 날렵한 턱선으로 팬들을 설레게 했다. 윤균상은 “추웠다가 따뜻하다가 감기 조심”이라고 덧붙이며 여전한 팬 사랑을 자랑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날씨 변덕이 심해요. 감기 조심하세요”, “너무 잘생겼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